페이지 선택

인천 흥국생명 핑크스파이더스 배구 팀에 대한 최신 뉴스 및 배팅 확률을 읽어보십시오.

김연경, 다음 시즌 중국에서 뛰다

김연경, 다음 시즌 중국에서 뛰다

많은 인천 흥국생명 핑크스파이더스 베팅 팬들은 이미 김연경을 예측했습니다. 다음 시즌 중국에서 뛸 수 있습니다. 따라서 그녀의 발표는 누구도 놀라지 않았습니다. 그녀의 에이전트에 따르면 김은 상하이 브라이트 Ubest 여자 배구 팀과 계약을 마무리하고 있습니다. 배구에 내기 한 사람들은 베이징 BAIC Motor 도 김과의 계약에 관심이있었습니다. 그러나 김은 2017-2018 시즌 동안 뛰었던 팀을 선택했습니다. 또한 중국 리그 시즌이 짧습니다. 따라서 이미 30 대 중반...
김연경, 플레이 오프 3 차전 승리를 위해 투지를 보여

김연경, 플레이 오프 3 차전 승리를 위해 투지를 보여

김연경은 V 리그 여자부 플레이 오프 3 차전에서 흥국 생명 핑크 스파이더 스가 승리 할 수 ​​있도록 투지를 보여주고있다. 스포츠 포럼 에 따르면 많은 스포츠 팬들이 TV에서 경기를 시청했습니다. 인천 흥국생명 핑크스파이더스 베팅 팬들은 세 번째 게임의 평균 평점에 기여했습니다. 전국적으로 2.56 %. 시청률은 3.74 %로 V 리그 출시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다. 흥국 생명은 IBK 산업 은행을 상대로 3-0으로 승리했다. 경기는 인천 계양 체육관에서 열렸다. 세 번째...
한국 쌍둥이 배구 스타, 괴롭힘으로 정지

한국 쌍둥이 배구 스타, 괴롭힘으로 정지

지난 몇 년 동안 한국 선수들과 코치들은 많은 부정적인 언론 보도를 받아 왔습니다. 이는 한국에서 벌어진 괴롭힘, 스캔들, 학대 사건에 대한 많은 사건 때문입니다. 다시 한 번 한국 스포츠 뉴스 가 또 다른 괴롭힘 사건의 헤드 라인을 장식하고 있습니다. 이번에는 중학교 때부터 괴롭힘으로 정학을받은 한국 쌍둥이 배구 스타들에 대한 이야기다. 최근 배구 뉴스에 따르면 이재영과 쌍둥이 여동생이다 연이 그 중심에있다. 지난주에 전 중학교 팀 동료가 그들로부터 괴롭힘을 당했다고...
GS 칼텍스, 손쉬운 승리로 핑크 거미 이상 수상

GS 칼텍스, 손쉬운 승리로 핑크 거미 이상 수상

배구에 내기를하는 팬들을 도박 한 가상 스포츠는 지난 1 월 19 일 멋진 날을 보냈습니다. GS 칼텍스가 손쉽게 Pink Spiders에서 우승했습니다. 이로써 GS 칼텍스 는 서울 장충 체육관에서 흥쿠 라이프 핑크 거미를 1-0 분 38 초 만에 3-0으로 물리 쳤다. 그러나 GS 칼텍스와 흥국 라이프의 분명한 우승에도 불구하고 통계 수치는 그리 멀지 않았다. 예를 들어 GS 칼텍스는 58 점을 얻었고 흥국 라이프는 54 점을 얻었습니다. 반면 GS 칼텍스는 50 점의...